서브이미지
오늘의 QT
묵상하는 사람들 소개
정기구독신청
묵상하는 사람들 권두언
 
  오늘의 QT 홈 > 성경연구 자료 안내 > 오늘의 QT  
 
 오늘의 QT  QT Calendar
  2021년 04월 09일 (금)  
제목 : 히스기야의 죽음
 
 2021년 
 04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오늘의 말씀 : 열왕기하 20:12-21 찬송가: 456장(구 509장)
12그 때에 발라단의 아들 바벨론의 왕 브로닥발라단이 히스기야가 병 들었다 함을 듣고 편지와 예물을 그에게 보낸지라 13히스기야가 사자들의 말을 듣고 자기 보물고의 금은과 향품과 보배로운 기름과 그의 군기고와 창고의 모든 것을 다 사자들에게 보였는데 왕궁과 그의 나라 안에 있는 모든 것 중에서 히스기야가 그에게 보이지 아니한 것이 없더라 14선지자 이사야가 히스기야 왕에게 나아와 그에게 이르되 이 사람들이 무슨 말을 하였으며 어디서부터 왕에게 왔나이까 히스기야가 이르되 먼 지방 바벨론에서 왔나이다 하니 15이사야가 이르되 그들이 왕궁에서 무엇을 보았나이까 하니 히스기야가 대답하되 내 궁에 있는 것을 그들이 다 보았나니 나의 창고에서 하나도 보이지 아니한 것이 없나이다 하더라 16이사야가 히스기야에게 이르되 여호와의 말씀을 들으소서 17여호와의 말씀이 날이 이르리니 왕궁의 모든 것과 왕의 조상들이 오늘까지 쌓아 두었던 것이 바벨론으로 옮긴 바 되고 하나도 남지 아니할 것이요 18또 왕의 몸에서 날 아들 중에서 사로잡혀 바벨론 왕궁의 환관이 되리라 하셨나이다 하니 19히스기야가 이사야에게 이르되 당신이 전한 바 여호와의 말씀이 선하니이다 하고 또 이르되 만일 내가 사는 날에 태평과 진실이 있을진대 어찌 선하지 아니하리요 하니라 20히스기야의 남은 사적과 그의 모든 업적과 저수지와 수도를 만들어 물을 성 안으로 끌어들인 일은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21히스기야가 그의 조상들과 함께 자고 그의 아들 므낫세가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중심 단어
바벨론의 왕, 히스기야, 보이다, 이사야, 여호와의 말씀
 
주제별 목록 작성
히스기야의 어리석음
13절: 바벨론 사자들에게 보물고와 군기고와 창고의 모든 것을 보였다/ 왕궁의 모든 것을 보였다/ 보이지 아니한 것이 없다
 
도움말
1. 브로닥발라단(12절): 바벨론의 신들 중 세 번째 계급의 신 이름을 따서 부른 왕의 명칭이다. 바벨론의 사자가 온 목적은 히스기야의 회복을 기리는 것 외에도 앗수르에 대항한 남유다의 세력을 알아보고 동맹하여 앗수르에 대항하고자 하는 의도에서였다.
2. 아들(18절): 히스기야의 친아들이라기보다 그 후손, 혹은 신하나 관리로도 볼 수 있다.
3. 말씀이 선하니이다(19절): ‘말씀이 옳습니다, 정당하고 바른 말씀입니다’라는 뜻이다.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전적인 수용과 하나님의 주권에 대한 완전한 순종 의지가 깃들어 있다.
 
말씀묵상
히스기야의 실수
히스기야가 병들었다는 소식을 들은 바벨론 왕 브로닥발라단이 사자를 보내 왔습니다(12절). 당시 바벨론은 앗수르의 지배를 받는 속국 중 하나로, 독립할 기회를 눈여겨보다가 앗수르의 정권이 바뀌면서 완전한 독립을 추진하려고 할 때였습니다. 따라서 브로닥발라단은 앗수르의 대군을 무찌른 히스기야의 명성을 듣고 우호 관계를 맺으려는 정치적인 목적으로 문병 사절단을 보내온 것으로 추측됩니다. 히스기야 역시 바벨론과 동맹을 맺으면 앗수르의 침략을 미연에 막을 수 있다는 생각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사절단이 왔을 때 그들의 호감을 사기 위해 왕궁의 모든 것을 보여 주며 나라의 부를 과시했습니다(13절). 그러나 이것은 마치 도둑에게 금고를 열어 보이는 것과 같은 어리석은 일이었습니다. 더군다나 전능자이신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고 이방 세력과 동맹을 맺으려고 한 것은 큰 실수였습니다.

하나님의 징계
이 일을 계기로 이사야는 남유다에 재앙이 내릴 것을 예고했습니다. 하나님의 특별한 은총으로 죽음 앞에서 십오 년의 수명이 연장된 히스기야였지만, 일순간 하나님보다 사람을 의지하고 사람에게 보이기 위해 어처구니없는 실수를 저지르고 만 것입니다. 결국 그가 자랑한 남유다의 모든 보물은 바벨론에 빼앗기게 될 것이었습니다(17절). 이에 히스기야는 하나님의 말씀이 선하다는 고백과 함께 자신이 살아 있는 동안에라도 나라가 평안하기를 바랐습니다(19절). 비록 실수는 있었지만 히스기야의 이런 반응과 자세를 살펴보면 그가 하나님의 언약을 진실로 받아들인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도움질문
본문 관찰

1. 본문에서 히스기야의 어리석음에 대한 내용을 살펴보십시오(주제별 목록 작성 참조).
2. 이사야는 히스기야의 실수로 인해 어떤 징벌이 있을 것이라고 예언했습니까(16-18절)?
3. 본문의 하나님은 어떤 분이십니까?


깊은 묵상

1. 여러분은 실수했을 때, 하나님 앞에 어떤 마음과 자세로 나아갑니까?
2. 오늘날까지 여러분에게 베푸신 하나님의 은혜를 묵상해 보십시오.

제공:프리셉트
 
 
Copyright ⓒ 2005 Precept.or.kr Co.,Ltd, All rights reserved
Precept Ministries Of Korea 서울시 동작구 사당동190-220 Tel. 588-2218 / Fax. 588-22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