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이미지
오늘의 QT
묵상하는 사람들 소개
정기구독신청
묵상하는 사람들 권두언
 
  오늘의 QT 홈 > 성경연구 자료 안내 > 오늘의 QT  
 
 오늘의 QT  QT Calendar
  2021년 11월 17일 (수)  
제목 : [추수감사절 절기 묵상] 용서에 대한 감사
 
 2021년 
 11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오늘의 말씀 : 누가복음 7:36-50 찬송가: 304장(구 404장)
36한 바리새인이 예수께 자기와 함께 잡수시기를 청하니 이에 바리새인의 집에 들어가 앉으셨을 때에 37그 동네에 죄를 지은 한 여자가 있어 예수께서 바리새인의 집에 앉아 계심을 알고 향유 담은 옥합을 가지고 와서 38예수의 뒤로 그 발 곁에 서서 울며 눈물로 그 발을 적시고 자기 머리털로 닦고 그 발에 입맞추고 향유를 부으니 39예수를 청한 바리새인이 그것을 보고 마음에 이르되 이 사람이 만일 선지자라면 자기를 만지는 이 여자가 누구며 어떠한 자 곧 죄인인 줄을 알았으리라 하거늘 40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시몬아 내가 네게 이를 말이 있다 하시니 그가 이르되 선생님 말씀하소서 41이르시되 빚 주는 사람에게 빚진 자가 둘이 있어 하나는 오백 데나리온을 졌고 하나는 오십 데나리온을 졌는데 42갚을 것이 없으므로 둘 다 탕감하여 주었으니 둘 중에 누가 그를 더 사랑하겠느냐 43시몬이 대답하여 이르되 내 생각에는 많이 탕감함을 받은 자니이다 이르시되 네 판단이 옳다 하시고 44그 여자를 돌아보시며 시몬에게 이르시되 이 여자를 보느냐 내가 네 집에 들어올 때 너는 내게 발 씻을 물도 주지 아니하였으되 이 여자는 눈물로 내 발을 적시고 그 머리털로 닦았으며 45너는 내게 입맞추지 아니하였으되 그는 내가 들어올 때로부터 내 발에 입맞추기를 그치지 아니하였으며 46너는 내 머리에 감람유도 붓지 아니하였으되 그는 향유를 내 발에 부었느니라 47이러므로 내가 네게 말하노니 그의 많은 죄가 사하여졌도다 이는 그의 사랑함이 많음이라 사함을 받은 일이 적은 자는 적게 사랑하느니라 48이에 여자에게 이르시되 네 죄 사함을 받았느니라 하시니 49함께 앉아 있는 자들이 속으로 말하되 이가 누구이기에 죄도 사하는가 하더라 50예수께서 여자에게 이르시되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으니 평안히 가라 하시니라
 
중심 단어
바리새인, 예수, 여자, 죄인, 사랑하다
 
주제별 목록 작성
죄를 지은 한 여자
36-37절: 바리새인 집에 초대된 예수를 찾아왔다
38절: 눈물로 예수의 발을 적시고 머리털로 닦고 그 발에 입맞추고 향유를 부었다
48절: 죄 사함을 받았다
50절: 구원과 평안을 얻었다
 
도움말
1. 앉으셨을 때에(36절): ‘(식탁에) 기대어 누우셨을 때에’라는 뜻이다. 유대인의 식사 자세로 자리잡으셨다는 의미다.
2. 죄를 지은(37절): 여자에게 이 단어가 적용될 때는 주로 창녀임을 뜻한다.
3. 입맞추고(38절): 우정이나 친근감을 표현하는 수단으로서의 입맞춤을 뜻한다.
 
말씀묵상
시몬과 죄를 지은 한 여자
많은 사람에게 죄인이라고 불리던 여자는 예수님을 초대한 시몬과는 다르게 예수님을 향한 사랑이 있었습니다. 그녀는 귀한 향유를 가져와서 예수님 앞에서 눈물로 예수님의 발을 적시고 그 발에 입을 맞추고 향유를 부었습니다(37-38절). 이는 시몬과 반대되는 모습입니다. 시몬은 예수님을 초대하고서도 손님에 대한 기본적인 예의조차 행하지 않았습니다(44-46절). 그러나 모든 사람이 죄인이라고 부르던 여자는 온 마음을 다해 예수님께 감사를 표했습니다. 이에 대해 예수님은 빚진 자를 탕감해 준 사람에 대한 비유로 용서와 그에 대한 사랑의 감사를 말씀하셨습니다.

죄 사함을 아는 감사
바리새인인 시몬이 형식적으로 예수님을 대접한 것에 반해 죄인이었던 여자가 비싼 향유를 아낌없이 예수님께 부을 수 있었던 것은 그녀가 자신의 죄에 대한 용서의 가치를 알았기 때문입니다. 하나님 앞에서 지은 죄가 별로 없다고 생각하는 교만한 사람은 값없이 주신 그리스도의 사랑과 용서를 받아들일 수 없습니다. 죄인들에 대한 하나님의 사랑은 한결같지만, 그 사랑과 용서를 받아들일 수 있는 마음은 자신의 죄인 된 모습을 바로 인식하고 예수님께서 자신의 구원자이심을 믿는 믿음이 있을 때만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만일 오늘날 많은 그리스도인이 예수님의 사랑과 죄 사함에 진심으로 감사하는 마음으로 살아간다면, 세상에서 빛과 소금의 역할을 충분히 감당할 수 있을 것입니다.
 
도움질문
본문 관찰

1. 본문에서 죄를 지은 한 여자에 대한 내용을 살펴보십시오(주제별 목록 작성 참조).
2. 죄인이라고 불리던 여자가 예수님께 고백한 사랑의 표현들은 무엇입니까(37-38절)?
3. 본문의 하나님은 어떤 분이십니까?


깊은 묵상

1. 여러분은 하나님의 구속하심에 대한 사랑을 어떻게 표현하고 있습니까?
2. 여러분이 하나님을 인격적으로 만나기 전의 모습은 지금과 어떻게 다른지 비교해 보십시오.
3. 오늘 여러분에게 주시는 특별한 말씀(깨달은 점, 느낀 점, 적용점 등)은 무엇입니까?

제공:프리셉트
 
 
Copyright ⓒ 2005 Precept.or.kr Co.,Ltd, All rights reserved
Precept Ministries Of Korea 서울시 동작구 사당동190-220 Tel. 588-2218 / Fax. 588-2268